경북도 코로나19로 중단됐던 나드리열차 1일부터 재개! 동해산타열차 첫 운행..

2020-07-31 오전 8:44:39

경북도는 코로나19중단(5개월)했던 경북 나드리열차 운행을 81일부터 재개한다고 밝혔다. 나드리열차는 2009년부터 경북도와 코레일이 협력해 운행 중인 관광테마열차로 바다열차(동대구~포항), 불빛열차(동대구~청도), 산타열차(동대구~분천)의 세 가지 테마로 운행된다.

 

 

그중에서도 산타열차의 종점역인 분천역에는 매년 경북의 대표관광지인 산타마을이 운영되어 색다른 재미와 볼거리를 즐길 수 있다. 특히, 강릉과 산타마을을 잇는 동해산타열차가 815일 첫 운행을 시작함에 따라, 경북도는 산타마을도 둘러보고 V-train(백두대간협곡열차)을 탑승해 백두대간의 사계절도 감상할 수 있는 패키지 상품을 준비할 예정이다.

 

 

이를 통해 수도권 및 강원도 관광객들의 경북관광에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. 이 외에도 봉화, 문경, 상주, 안동, 영주, 포항, 청도 등 시.군 주요 관광명소와 연계해 운행되는 다양한 여행 패키지상품도 준비되어 있다. 예약 및 문의 : 동대구역여행센터(053-940-2223), 여행사(1666-0533)

 

경북도는 나드리열차의 운행 재개를 축하하고 홍보하기 위해 다양한 이벤트도 선보일 예정이다. 우선 코로나19 극복을 응원하는 선물세트를 8월 한 달간 이용객 전원에게 증정하며, 사진 콘테스트, 생일맞이 고객 축하이벤트 등 다양한 이벤트로 관광객들에게 새로운 추억을 만들어 줄 계획이다.

 

한편, 경북도 및 코레일은 승객 간 거리두기 시행(50% 감축 판매) 열차 운행 전후 소독 창측좌석 우선배정 마스크착용 계도활동 열차 내 음식물 섭취금지 등 철저한 방역활동으로 안전한 여행환경을 조성할 방침이다.

 

이철우 지사는 "클린&안심 경북 캠페인을 통해 코로나로부터 경북에 안심하고 찾아올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" "나드리열차로 올 여름~가을~겨울까지 관광객을 유치하고,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상품 개발과 홍보에 힘쓰겠다"고 밝혔다. [경북도청/정차모 기자] 

 

 

정차모 기자 (jcm5429@hanmail.net)

의견쓰기

작성자
내용
스팸방지*  ※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
(영문 대소문자 구별)을 입력하세요!

홈으로

전체메뉴